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2 오후 01:38: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전) 5선 국회의원 김일윤 ˝에밀레종은 울고 있다˝ 자서전 출판기념회 개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1월 15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김일윤 (전) 5선 국회의원이 지난 13일(월) 오후 3시 서라벌대학교 웰빙타운에서 자서전 출판기념회를 가졌다.

이날 주낙영 경주시장, 박관용 전 국회의장, 유경현 대한민국 헌정회 회장, 황학수 대한민국 헌정회 사무총장, 신경식 전 대한민국 헌정회 회장, 강숙자 전 국회의원, 이원식 전 경주시장, 최원병 전 농협중앙회장 등 각계각층 인사들과 경주시민 600여명이 모인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기념회의 사회는 탤런트 정 욱 씨가 맡았으며, 서평은 이동한 전세계일보사 사장이 보았다.

주낙영 경주시장과 박관용 전 국회의장, 유경현 대한민국 헌정회 회장이 축사를 했다.

박관용 전국회의장은 김 전의원은 고향 경주와 국가의 발전을 위해 교육과 정치, 글로벌 봉사 대열에 앞장서며 세계 정치인들을 일깨웠고 후세에 기록될만한 많은 업적을 남겼으며, 한때 고속철 경주노선 확보를 위해 열과 성을 다하여 ‘고속철 의원’이라는 별칭으로 이름을 날렸고, 5개 교육기관을 설립해 후학을 배출하고 있으며, 다양한 봉사활동에 앞장섰다고 축하의 말을 남겼다.

김 전의원은‘에밀레종은 울고 있다’서문에서 이 책의 핵심 주제를 크게 세 가지로 압축했다.

먼저 꿈의 실현을 위해 모은 사재를 털어 경주에 3개의 학교, 서울에 2개의 학교를 세우는 교육사업을 제시했다. 김 전의원은 그 학교를 통해 배출되는 수많은 인재를 지켜보는 즐거움은 이루 말로 다 할 수 없다고 표현했다.

다음으로 김 전의원은 정치를 꼽았다. 그는 대정부질문, 상임위원회질의, 예결위원회질의, 국정감사 등 수십 차례에 걸친 사생결단의 전력투구로 마침내 성공한 고속철도 경주유치를 대표적인 활동으로 내세웠다.

마지막으로는 인류공영에 기여하는 봉사활동을 적었다. 그는 국내의 다양한 활동뿐만 아니라 북한 평양에 안과병원을 건립하는 등 국경과 이념을 초월한 봉사활동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김 이사장은 “경주를 사랑하는 시민들의 뜨거운 진심이 있었기에 오늘의 내가 존재할 수 있었다”면서 “겸허한 마음으로 그분들의 깊은 은혜에 고마움을 표한다”고 적었다.

‘에밀레종은 울고 있다’는 전체 5장으로 구성돼 있으며, 제1장 빈농의 아들이 간직한 배움의 꿈, 제2장 남을 돕기 위해 선택한 정치입문, 제3장 행복도시 경주를 위한 열정과 도전, 제4장 정치꾼 아닌 일꾼의 길, 제5장 인류공영을 위한 사회봉사 활동으로 이뤄졌다.

경주시 내남면 출신인 김 전의원은 제12대, 제13대, 제15대, 제16대, 제18대 국회의원과 원석학원 이사장, 한국라이온스클럽 국제이사 등을 역임했다. 또한 국제사회봉사위원연맹을 창설해 회장을 맡아 세계 국회의원들의 입법 활동을 통해 여러 사람들이 기부문화 확산에 동참할 수 있게 하는 등 다양한 봉사활동에 앞장섰다. 김 전의원은 현재 세계수도문화연구회 이사장과 대한민국 헌정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1월 15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본점) 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발행인 대표이사: 최병구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