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8 오후 02:40:5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경주예술의전당, 신종 코로나 여파 뮤지컬 ‘빨래’ 공연 연기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2월 13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재)경주문화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예방 및 차단을 위해 오는 29일과 내달 1일 양일 예정되었던 뮤지컬 ‘빨래’를 비롯한 경주예술의전당에서 예정된 2월간 기획 공연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예방 및 차단을 위한 결정으로 총 2건의 기획공연이 연기된다. 「한수원과 함께하는 문화가 있는 날 뮤지컬 ‘빨래’」와 지난 3일 연기를 결정한 「2시의 콘서트 ‘듀오 비비드 –사이’」로 2월간 경주예술의전당의 기획 공연은 전면 연기된다. 대관 공연 6건, 기획 전시 2건, 대관 전시 1건이 취소 및 연기되었다.

경주예술의전당은 지난 1월 28일부터 시설물 전반에 긴급 집중 방역을 한 바 있다. 내방객 접촉 빈번 지점을 비롯하여 공연장, 로비, 객석, 분장실, 알천미술관 등을 긴급 방역하였으며 손소독제, 체온계, 예방 홍보물 비치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비에 만전을 기하던 상황이었다.

이번 연기된 문화가 있는 날 공연은 11일 이후 예매가 중지되고 기존 예매 티켓은 취소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국내 대표 창작 뮤지컬인 ‘빨래’의 첫 경주공연으로 기대를 모은 만큼 공연팀과의 협의를 거쳐 추후 재공연할 예정이다. 더불어 경주예술의전당의 2월 대관은 취소 수수료를 면제하는 등, 관객뿐만이 아니라 지역예술계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경주문화재단은 “경주예술의전당이 다중이용시설인 만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하여 내린 신중한 결정이며, 관객과 지역예술계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2월 13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본점) 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발행인 대표이사: 최병구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