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0 오후 04:30: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박병훈 경주시장 후보 ˝보수세력 환골탈태해 건강한 야당으로 거듭나야˝

- 지방선거 이후 정계개편 대비해야 -
- 경주 건전보수층 표심으로 정계개편 적극 참여해야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2일
↑↑ 박병훈 후보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박병훈 경주시장 후보(기호 7번)는 지방선거를 하루 앞두고 “보수의 원로들이 왜 자유한국당이 폭삭 망해야 한다고 할까?”하는 질문과 함께, 이원종 전 정무수석의 <중앙일보> 인터뷰 제목 “한국당은 정체성 잃은 권력 패거리, 팍 망해야 정신 차려”를 인용해 어떤 비전도 정체성도 보여주지 못하고 있는 자유한국당을 강력 비판했다.

박 후보는 “진정한 보수가 진정한 애국자다. 그리고 보수에 대한 인식을 이 전,수석과 함께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전,수석은 인터뷰에서 “보수란 대한민국의 가치를 인정하는 겁니다. 우리가 지켜야 할 자유, 민주, 평등의 가치를 지키는 것이 보수예요. 그렇지만… 우리나라는 이념보다는 ‘이해관계’가 더 중요시되는 것 같아. 한국당 사람들은 자기 정체성도 모르는 것 같아요. 보수라고 하지만 나는 권력 패거리라고 봅니다”라며 현재의 자유한국당에 대한 절망감을 표현했다.

조선일보 김대중 고문도 “보수 '폐족' 부활하기” 칼럼에서 “야당이 망하기를 바라서가 아니라 차라리 패배의 폐허 위에서 재기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막강한 여당의 감질(?)나는 시혜(施惠)에 의존해 들러리로 살아남느니 차라리 전멸해서 새로운 지도 체제와 인물들이 2020년 총선을 목표로 보수 야당을 재건하자”고 주장했다.

박 후보는 “두 분의 보수 원로들께서 충정어린 마음으로 지적한 자유한국당의 문제점과 보수세력이 환골탈태해 건강한 야당으로 거듭나야 정치가 균형 발전된다는 말씀에 공감한다”며 지방선거 이후 주어질 정계개편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뜻을 밝혔다.

박 후보는 “우리 정치의 균형 발전 차원에서 보수의 몰락은 큰 재앙이다. 그리고 새로운 보수정당은 이념, 비전, 정체성이 대단히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우리 경주도 지방선거 이후 있을 정계개편에 대비해야 한다. 경주의 건전보수층은 이번 지방선거에서 표심으로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며 경주의 건전보수층들이 적극적으로 투표에 참여하고 자신을 지지해 줄 것을 간곡히 호소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2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sslayer혈림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회계 부정 혐의 관련 일지. [자료 제공 = 유안타증권]유안타증권은 11일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대해 한국거래소 기업심사위원회의 상장 유지 결정으로 우려됐던 최악의 상황을 피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51만원을 유지했다.&nbsp;앞서 한국거래소는 전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결과 상장유지를 결정했고, 이에 따라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주식 거래는 이날 오전 9시 매매거래정지가 해제될 예정이다. 거래소는 경영의 투명성과 관련해 일부 미흡한 점이 있지만 기업의 계속성, 재무 안정성을 고려해 상장을 유지하기로 했다.&nbsp;서미화 연구원은 "기심위 심의결과 후 조치로 시장의 불확실성이 해소됐다는 점이 긍정적"이라면서도 "상장폐지라는 큰 장해물은 피했으나 금융당국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이에 진행 중인 소성건들은 계속 진행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역시 전날 기심위의 상장 유지 결정이 나온 직후 소송을 통해 회계처리 적정성을 입증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nbsp;서 연구원은 "기존의 펀더멘털과 실적 위주의 투자 판단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판단했다.&nbsp;


용인원룸이사 -용인원룸이사
경기광주원룸이사 -경기광주원룸이사
수원원룸이사 -수원원룸이사




다낭마사지 -다낭마사지
01/09 12:05   삭제
sslayer혈림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회계 부정 혐의 관련 일지. [자료 제공 = 유안타증권]유안타증권은 11일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대해 한국거래소 기업심사위원회의 상장 유지 결정으로 우려됐던 최악의 상황을 피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51만원을 유지했다.&nbsp;앞서 한국거래소는 전날 기업심사위원회 심의결과 상장유지를 결정했고, 이에 따라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주식 거래는 이날 오전 9시 매매거래정지가 해제될 예정이다. 거래소는 경영의 투명성과 관련해 일부 미흡한 점이 있지만 기업의 계속성, 재무 안정성을 고려해 상장을 유지하기로 했다.&nbsp;서미화 연구원은 "기심위 심의결과 후 조치로 시장의 불확실성이 해소됐다는 점이 긍정적"이라면서도 "상장폐지라는 큰 장해물은 피했으나 금융당국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이에 진행 중인 소성건들은 계속 진행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역시 전날 기심위의 상장 유지 결정이 나온 직후 소송을 통해 회계처리 적정성을 입증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nbsp;서 연구원은 "기존의 펀더멘털과 실적 위주의 투자 판단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판단했다.&nbsp;


중고차매매사이트 -중고차매매사이트
중고차전액할부 -중고차전액할부
수원중고차매매단지 -수원중고차매매단지
안산중고차매매단지 -안산중고차매매단지
경기중고차 -경기중고차
01/03 21:21   삭제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본점) 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발행인 대표이사: 최병구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