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8-21 오후 04:41: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경주시립극단 ‘복사꽃 지면 송화 날리고’ 제115회 정기공연

- 경주출신 작가이자 ‘차범석 희곡상’의 손기호 작품 <경주 3부작> 중 마지막 편으로 감동선사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4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경주시립극단은 오는 28일(목)부터 30일(토)까지 제115회 정기공연인 ‘복사꽃 지면 송화 날리고’를 경주예술의전당 원화홀에서 공연한다.

본 작품은 경주 출신의 작가이자 ‘차범석 희곡상’에 빛나는 손기호의 <경주 3부작> 중 마지막 편이다.

<경주 3부작>은 경주를 배경으로 등장인물들이 모두 거친 경주 사투리를 쓴다. 첫 번째 작 ‘눈먼 아비에게 길을 묻다’에서는 경주의 시골마을에 사는 가족들의 절박한 삶을 그렸으며, 두 번째 작 ‘감포사는 분이 덕이 열수’에서는 감포 시장에서 혈연이 아님에도 함께 사는 사람들의 모습을 통해 나와 남에 대한 얘기를 그렸다.

그리고 세 번째 작 ‘복사꽃 지면 송화 날리고’는 삶과 죽음을 맞이하는 한 가족의 이야기를 다룬다. 경주외곽에서 50년을 함께 살아온 한 노부부는 이웃 서면댁 부부와 함께 일상을 보낸다. 어느 날, 이혼을 앞둔 아들이 오랜만에 고향집 찾아와 죽음을 기다리는 자신의 할머니와 부모님, 그리고 이웃 서면댁 부부의 삶을 마주하게 되면서 자신을 돌아보고 인연을 생각하게 된다.

이번 공연을 연출한 경주시립극단 김한길 예술감독은 ‘인연은 우주를 이루는 하나의 섭리이다. 이 작품은 그 거대한 섭리 속에 작고 보잘 것 없는 개인이 서로의 관계와 인연 속에서 서글프도록 아름다운 일상을 사는 모습을 통해 우리 삶의 모습을 마주 보게 해 줄 것’이라며 작품의도를 밝혔다.

본 공연은 경주시에서 주최하고 경주시립예술단, 경주시립극단이 주관하는 공연으로 오는 28일(목)부터 30일(토)까지 공연한다. 28일(목)과 29일(금) 평일 공연은 오후 7시 30분, 30일(토) 공연은 오후 3시로 총 3회간 진행된다. 중학생 이상 입장가능하며 총 공연시간 110분, 전석 5,000원에 입장이 가능하다.

관련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gjartcente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경주예술의전당 1588-4925 혹은 경주시립예술단 054-779-6094로 문의할 수 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4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사람들(인물)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본점)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박대원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