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19 오전 11:06: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경주시, 방과 후 돌봄의 중심으로 자리매김 ˝지역아동센터˝

- 27개소 지역아동센터, 780여명 아동에게 방과 후 돌봄서비스 이용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7월 11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경주시(시장 주낙영)가 지역아동센터와 함께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아동의 정당한 권리를 보장하고 온전한 돌봄을 실현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지난 4월 다문화가정 밀집지역인 외동읍에 외동열매지역아동센터가 개소하면서 현재 경주지역에는 27개소 지역아동센터가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아동 780여명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역아동센터는 아동의 보호에서 교육, 문화, 정서지원, 지역사회연계 프로그램 등 종합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로서 방과 후 돌봄기관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경주시는 지역아동센터 특화프로그램 지원, 다문화가정과 중·고등학생 밀집지역에 특수목적형 운영비 지원, 휴일 아동방임 예방을 위한 토요운영비 지원 등 매년 30억원 정도를 각 지역아동센터의 환경 및 특성을 살린 차별화된 돌봄서비스 지원에 투입하고 있다.

또한 아동들의 다양한 욕구에 맞는 돌봄을 위해 아동지도, 독서지도, 기초 외국어, 예·체능지도 분야의 아동복지교사 16명을 파견하고 있다.

한편 지역 복지자원과 연계한 돌봄과 협력체계 구축에도 적극적으로 나선다.

지난해 이어 한수원과 함께 각 지역아동센터에 온라인학습콘텐츠, 모바일컴퓨터 등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영어회화 도전기 프로그램’ 일환으로 영어교사를 파견하고, 방학기간 중 해외탐방과 영어 집중캠프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더불어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한 아이슈타인 클래스, 사랑의 장학금 전달 등 매년 지역사회 연계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역아동센터는 미래 세대 아이들의 건강한 삶과 스스로 변화할 수 있는 용기를 만들어가는 곳“이라며, ”지역 아동들의 건전한 성장을 지원하는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종합적인 아동복지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7월 11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사람들(인물)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본점)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박대원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