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9 오후 02:55:1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솔거미술관` 고품격 문화예술공간으로 자리매김

- 지난해 보다 2배 가까이 늘어, SNS서 ‘경주 핫플레이스’로 인기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09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경주를 대표하는 고품격 문화예술공간으로 자리 잡은 솔거미술관이 SNS에서 ‘경주 핫플레이스’로 인기를 모으며 지난해 대비 관람객수가 2배 가까이 늘었다.

솔거미술관을 운영하는 (재)문화엑스포에 따르면 올해 입장객은 지난 8일까지 2만7천여 명이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1만5천여 명 보다 80% 증가한 수치다.

동절기인 1~2월을 제외하면 올해 들어 월평균 4천여 명이 방문했다. 주말과 휴일 많게는 하루 300~400명의 관람객이 다녀갔다.

문화엑스포측은 지금처럼 솔거미술관 인기가 지속된다면 연말까지 관람객이 4만4천여 명은 넘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의 ‘2017 전국문화기반시설 총람’에 따르면 경북지역에는 공립, 사립, 대학 미술관 등 11개의 미술관이 소재하고 있다. 입장료가 무료인 포항시립미술관과 청송야송미술관을 뺀 9개 미술관의 월평균 관람객은 1,800명이다.

현재 솔거미술관에는 한국화단의 거장 박대성 화백의 전시 <수묵에서 모더니즘을 찾았다-두 번째 이야기>가 열리고 있다.

관람객의 시선을 압도하는 ‘경주삼릉비경’과 ‘금강설경’, ‘아! 고구려’ 등 신작 60여점과 1996년 작품 ‘천년배산’ 등 모두 100여 점의 작품이 감탄사를 자아낸다.

특히 제3전시실 벽면을 틔워 프레임 안에 연못 ‘아평지’를 담아 미술작품처럼 관람할 수 있도록 조성한 통 유리창, 일명 ‘움직이는 그림’ 공간은 인증샷 장려 마케팅을 펼쳐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관람객들이 몰리는 주말이면 이 전시실에는 사진을 찍기 위해 긴 줄을 서는 진풍경이 연출된다. SNS를 타고 입소문이 나 인스타그램에서 #솔거미술관 해시태그만 6,100건이 넘는다.

인스타그램에서는 “경주여행에서 꼭 가보고 싶었던 곳 솔거미술관”(kelly_kim), “또 가고싶다”(jowoorie), “창이 예술이 되는 곳”(miing_2), “근래 내가 갔던 전시 중 가장 멋진 전시였다”(hyerin_with_dream), “이번 솔거미술관은 최근 본 국내 미술관들 중 가장 우수했다”(h_annha_love) 등 찬사의 글이 이어지고 있다.

“미술관 가는 길이 힐링포인트. 눈 정화시키고 좋은 기운 받아가요”(khlzzang), “사계절이 기대 되는군요”(haeun.e), “경주 너무 좋아요, 경주 칭찬합니다”(sun_s2_jesus), “너무 예쁜 공간 계절 바뀔 때 마다 와야지”(iambeen), “소산 박대성 작가님의 새로운 수묵작품. 크기가 커서 오는 압도감. 먹 농담 터치의 과감함과 섬세함의 조화로움이 좋았던 전시! 먹의 단순함이 오히려 많은 걸 담아낼 수 있다”(woljeongru) 등 칭찬이 쏟아졌다.

이두환 (재)문화엑스포 사무처장은 “아름다운 경주엑스포공원에 둥지를 튼 솔거미술관은 승효상 건축가의 훌륭한 설계, 박대성 화가와 경주출신 작가들의 뛰어난 작품들이 하모니로 빛나는 곳”이라며 “시민, 관광객들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참신하고 의미 있는 전시를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09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사람들(인물)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본점)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박대원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