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8-21 오후 04:41: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경주시 ‘2018 희망 해오름 동맹 대음악회’ 개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12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경주시는 오는 14일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화랑홀에서 경주, 포항, 울산 세 도시의 시립예술단 연합으로 ‘2018 희망 해오름 동맹 대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세 도시가 해오름 동맹을 맺은 후 지난해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하는 합동공연이다.

경주 공연을 시작으로 울산은 16일 울산문화예술회관, 포항은 17일 경상북도교육청문화관에서 열린다.

‘하나된 울림’이란 타이틀로 80인조 해오름 연합 오케스트라와 세 도시의 시립합창단 150여 명이 함께 무대에 오른다.

카라얀의 계보를 잇는 마에스트로 줄리안 코바체프의 지휘 아래 세계 최정상의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의 협연으로 웅장하고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1부에서는 해오름 연합 오케스트라의 ‘위풍당당행진곡(Pomp and Circumstance March No.1 Op.39)을 시작으로,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가 브람스의 ’바이올린협주곡 D 장조‘로 감동을 이어간다.

2부 공연에 들어서면 대구가톨릭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가 교수이자 유럽과 미주지역에서 오페라 주역가수로 활동 중인 테너 이병삼의 ‘그리운 금강산’과 오페라 ‘투란도트’ 중 ‘공주는 잠 못 이루고(Nessun Dorma)를 들려주며, 해오름 연합 오케스트라의 ‘아리랑’과 연합 시립합창단의 ‘해오름 칸타타-봄이 온다’와 ‘Korea Fantasy’로 대미를 장식한다.

입장료는 전석 무료며, 관련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giartcente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활발한 문화예술 교류를 통해 해오름동맹 도시 간 유대와 상생 관계가 더욱 공고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12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이름 비밀번호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사람들(인물)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본점)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박대원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