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1 오후 05:31: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문화·행정

경주시 안강읍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의 고귀한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

-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경주시지회 안강읍분회 회의 및 위로연 가져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경주시민신문
[이재영 기자]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경주시지회 안강읍분회(회장 김동경)는 지난 12일 경주시 안강문화원 교육장에서 제60차 회의 및 위로연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조중호 안강읍장을 비롯한 내빈과 6.25참전유공자시지회장과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밥차와 함께하는 위로의 시간이 됐다.

특히, 현충시설로 지정된 6.25 기계․안강지구 학도의용군 전적비는 전쟁 발발 3일 만에 서울이 함락되고 40여 일 만에 이곳까지 적군이 밀려왔을 때 치열한 전투 끝에 전투에서 승리함으로써 북한군의 경주방면 진출을 지연시켜 낙동강 방어선이 붕괴될 위기를 극복했다.

그 후 이곳은 인천상륙작전과 더불어 반격작전의 기폭제가 된 호국의 성지로 알려졌다.

또한, 비영리사단법인 사랑의 밥차(경북지부장 김영복)는 6.25참전유공자분들의 귀하신 희생을 따뜻한 사랑의 밥차로 감사와 위로의 시간을 함께하면서 나눔 봉사를 했다.

조중호 안강읍장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6.25참전유공자들에 감사드리면서 고귀한 희생을 잊지 않고 앞으로도 명예와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과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Copyrights ⓒ경주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본점) 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발행인 대표이사: 최병구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