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4-23 오후 02:17: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기고
  최종편집 : 2018-04-23 오후 02:17:39
출력 :
[기고] 제3회 서해수호의 날을 맞이하며
최근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간 긴장 국면이 완화되고 평화 무드가 조성되고 있고, 우리 정부의 평양 특사 파견이후 미국과 북한 간 대화도 급진전되고 있다.
이재영 기자 : 2018년 03월 22일
[기고] 서해수호의 날을 맞이하여
그간 얼어붙었던 북한과의 관계가 평창올림픽을 기점으로 빠르게 풀리고 있는 분위기다. 우리나라 예술단의 평양 공연을 위한 실무진 접촉이 이루어지고 공연단 참여 인사들이 거론되는 것을 보니 계절처럼 북한과의..
이재영 기자 : 2018년 03월 21일
[기고] 한국의 잔다르크 유관순 열사를 떠올리며
60년 만에 돌아온다는 황금개띠해인 무술년이 밝아온 지도 언 두 달이 지났다.
이재영 기자 : 2018년 03월 02일
[기고] 제99주년 3․1절 선열들의 애국정신 이어받자!
지난 17일간 대한민국 평창에서 열린 2018년 동계올림픽은 우리 국민들에게 감동과 환희를 안겨주고 막을 내렸다. 태극기를 흔들고 ‘대~한민국’을 외치며 응원하는 국민들의 함성소리에 지금으로부터 99년 전 기미..
이재영 기자 : 2018년 02월 27일
[기고] ‘따뜻한 보훈’은 오늘도 달린다.
봄이 들어선다는 입춘이 지났지만, 여전히 차가운 바람은 옷깃을 세우게 한다. 올겨울처럼 매섭고 추운날씨에는 외로운 독거노인세대나 생계를 유지해 나가기 힘든 취약계층에게는 삶이 더욱 힘들게 느껴진다.
이재영 기자 : 2018년 02월 13일
[기고] ‘시간도 그녀도 늙지 않는다’
맑다. 눈빛이 맑고 웃음이 맑다. 더불어 생각도 맑으리라는 추측은 당연하다. 김희동(사진·50) 시인이 시조시인이자 기자로 활동한지 십여 년이 되었다. 그때부터 지금까지 그녀는 늙지 않았다. 해마다 새 날들이 ..
경주시민신문 기자 : 2018년 01월 15일
[기고] 작심 365일! 보훈의 온도를 높이자
한 해가 시작되는 이즈음, 많은 이들이 야심차게 혹은 의례적으로 크고 작은 계획들을 세우곤 한다. 그러나 곧 작심 3일로 묻혀버리는 신년 계획들이 얼마나 많은지는 모두가 공감할 것이다.
이재영 기자 : 2018년 01월 10일
[기고] 국민통합을 위한 다양한 공훈선양사업 동참을!!
육사 이원록 선생님이 수학했던 백학학원의 준공식이 12. 13. 영천 화남면에서 있었다.
이재영 기자 : 2018년 01월 03일
[기고] 청렴과 공직자의 자세
요즘, 아니 특히 최근 몇 년간 가장 두각을 나타내는 키워드는 “청렴”이 아닐까 싶다.
이재영 기자 : 2017년 12월 27일
[기고] 이순신 장군에게 배우는 `청렴`
이순신 장군은 아시아 동북해를 제패한 바다의 신이라 불리는 동시에 조선의 대표적인 청렴한 인물로 유명하다. 이순신은 “장군으로 세상에 태어나 나라에 쓰인다면 죽기로써 최선을 다 할 것이며, 쓰이지 않으면 ..
이재영 기자 : 2017년 12월 27일
[기고] 따뜻한 보훈, 현장에서 사람중심으로
연일 아침기온이 영하로 내려가면서 한겨울 추위가 절로 옷깃을 여미게 한다. 설상가상으로 포항지역에서는 지난 11월 15일 발생한 지진으로 주택피해를 입고 아직도 많은 분들이 흥해실내체육관 등 대피소에서 이재..
이재영 기자 : 2017년 12월 21일
[기고] 2018년 ‘현장과 사람’ 중심의 따뜻한 보훈정책
2017 정유년이 저물어가고 2018 무술년이 밝아오고 있다. 지난 12월 6일 국회를 통과하여 국가보훈처 2018년 예산이 5조 4,863억원으로 첫 5조원 시대를 열였다. 이는 올해보다 11.2% 증가한 역대 최대 규모로 정부 ..
이재영 기자 : 2017년 12월 13일
[기고] 들뜬 연말 ‘가짜 안전결제사이트’ 인터넷 사기 기승
어김없이 다가온 연말, 국가적 행사 평창올림픽, 이런 시기를 노리는 인터넷 사기꾼들, 갈수록 지능적, 전문화된 범행수법에 깜빡 속아 피해를 입고 경찰서를 찾는 사람들... ‘인터넷 사기’는 생활이 된지 오래다.
이재영 기자 : 2017년 12월 12일
[기고] 미등록 참전유공자분들은 등록을 서둘러 주세요!
지난 6일, 법정시한을 나흘 넘기긴 했지만 올해도 여야는 예산안 협상을 극적 타결하여, 문재인 정부의 첫 예산이 국회를 통과하였다.
이재영 기자 : 2017년 12월 11일
[기고] 공직자 청렴에 `다음` 은 없다
전 신문을 보는데 유난히 시선을 사로잡는 기사가 있었다. 「태산공덕불여일청렴(泰山功德不如一淸廉) 태산같이 큰 공덕이라도 한 가지 청렴한 것만 못하다.」
이재영 기자 : 2017년 11월 29일
[기고] 경주의 MICE 산업을 돌아보다

경주시민신문 기자 : 2017년 11월 27일
[기고] 영화관에서 영화보다 중요한 것
알록달록 오색 옷을 맞춰 입은 단풍을 보면 괜스레 기분이 좋아지고 가슴이 설렌다. 하지만 큰 일교차에 감기를 조심해야하는 시기이기도 하다. 쌀쌀한 날씨 때문에 야외활동 보다는 실내에서 가족들과 함께 시간을 ..
이재영 기자 : 2017년 11월 24일
[기고] 연평도 포격 도발 7주기를 맞아
2010년 11월 23일 오후 2시 30분경, 북한이 대한민국의 연평도에 포격을 가했다. 북한은 무려 1170여 발의 포탄을 퍼부어 연평도는 순식간에 화염에 휩싸였다. 이에 대한민국은 대응사격을 하였으나, 결국 우리 장병..
이재영 기자 : 2017년 11월 23일
[기고] 순국선열의 날을 보내며...
“너의 죽음은 너 한 사람 것이 아니라, 조선인 전체의 공분을 짊어진 것이다. 네가 항소를 한다면 그건 일제에 목숨을 구걸하는 것이다. 네가 나라를 위해 이에 딴 맘먹지 말고 죽으라.”
이재영 기자 : 2017년 11월 21일
[기고] 부정부패와 고객의 변심
노란색 구급차를 본 적이 있는가? 소방당국에 따르면 친근한 이미지로 ‘소방119’ 브랜드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119구급차는 빨간색’이라는 고정관념을 깨고 노란색과 하얀색으로 색상을 바꿨다고 이유를 밝혔..
이재영 기자 : 2017년 11월 20일
   [1]  [2] [3] [4] [5] [6]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사람들(인물)
메거진&스포츠
상호: 경주시민신문 / 주소: (취재본부)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본점)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 박대원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303-3443-700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69 / 등록일 : 2015.06.17
Copyright ⓒ 경주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